[기자수첩] '육군 대장' 카페로 불러낸 청와대 행정관
[기자수첩] '육군 대장' 카페로 불러낸 청와대 행정관
  • 김가애 기자
  • 승인 2019.01.08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와대 인사수석실 정모 행정관(4급)이 2017년 9월 장성 후보자들의 인적사항이 담긴 가방을 들고 외출했다가 가방을 통째로 분실했다.

ga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