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 전국 최초 ‘대한민국 선비대상’ 준비 스타트
영주, 전국 최초 ‘대한민국 선비대상’ 준비 스타트
  • 강정근 기자
  • 승인 2019.01.07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문가 등 운영위원 11명 위촉…활동 본격화

‘선비의 고장’ 경북 영주시가 전국에서 처음으로 선비대상을 선정한다.

대한민국 선비대상은 관련 조례에 따라 선비대상 함양에 공로가 큰 개인이나 단체를 선정해 상패와 상금을 시상한다.

시는 7일 시청 제1회의실에서 대한민국 선비대상 운영위원회 위촉식을 개최하고 선비사상 연구, 선비정신 선양에 관한 전문가 11명을 위촉하고 위원장과 부위원장을 선출했다.

위원들은 임기 2년 동안 선비대상 시상을 위한 선비대상 운영계획 심의, 후보자 심사방법 및 기준을 정하고 수상자를 결정하는 등 선비대상 운영 전반을 도맡아 진행한다.

시는 지난 해 5월 ‘영주시 대한민국 선비대상 조례’를 제정해 대한민국 선비대상 시상을 위한 준비를 해 왔다. 이날 위촉식을 시작으로 오는 4월까지 제1회 수상자를 선정해 ‘2019년 선비문화축제’에서 시상한다.

시 관계자는 “선조들로부터 물려받은 고귀한 정신문화인 선비사상 및 선비정신 계승 발전을 위해 최고 권위 있는 선비대상이 될 수 있도록 수상자 선정 및 선비대상 운영 전반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영주/강정근 기자

jggan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