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용인시, 지하철 내 스마트 도서관 대출기간 연장
용인시, 지하철 내 스마트 도서관 대출기간 연장
  • 김부귀 기자
  • 승인 2019.01.03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용인시는 올해부터 지하철 이용자들을 위해 설치한 스마트 도서관 대출기간을 기존 1주에서 2주로 연장 운영한다고 3일 밝혔다.

이는 기존 용인시도서관의 대출 기한과 동일하게 맞춰 더 많은 이용자들의 편의를 높이기 위해서다.

현재 스마트도서관은 용인시 경전철 기흥역과 운동장‧송담대역, 분당선 죽전역 등 3곳에서 운영되고 있다. 용인시도서관 통합회원증으로 1인당 2권을 빌릴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지하철을 이용하는 시민들이 출퇴근시간 편리하게 책을 빌려볼 수 있도록 스마트도서관을 운영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acekb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