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중구, 전동 웃터골 더불어마을 시범사업 선정
인천 중구, 전동 웃터골 더불어마을 시범사업 선정
  • 고윤정 기자
  • 승인 2018.12.23 1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비 40억원을 확보…2021년까지 사업 진행

인천시 중구의 인천형 저층주거지 도시재생사업인 ‘전동 웃터골 더불어마을’이 시 시범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됐다.

구는 주민이 직접 참여하고 계획하는 저층주거지 재생사업인 더불어마을 희망지 사업을 성공적으로 마쳤으며, 지난 12일 현장실사와 최종평가를 통해 19일 시범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선정결과로 구는 사업비 중 시비 40억원을 확보했으며, 추후 사업내용을 구체화하고 내년 중 정비계획을 수립해 2021년까지 사업을 진행한다.

전동 더불어마을 시범사업(전동 32-1번지 일대 약 3만8500㎡)은 지역의 주거안정과 살기 좋은 마을조성 등의 목표로 지역 의제 발굴, 정비기반시설, 공동이용시설, 주민자율의 주거재생사업 등 주민생활에 밀접한 사업을 진행한다.

홍인성 구청장은 “이번 더불어마을 시범사업을 추진해 지역공동체를 활성화하고 생활인프라를 개선하여 주거복지 및 삶의 질을 높이는 도시재생의 선진지로 도약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중구/고윤정 기자

yjgo@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