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과수 통합마케팅 4800억원 돌파
경북도, 과수 통합마케팅 4800억원 돌파
  • 강정근 기자
  • 승인 2018.12.19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가 역점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과수 통합마케팅 판매액이 4800억원을 돌파했다.

도는 19일 경주에서 농산물 산지유통총괄 평가회를 갖고 지난 11월 기준 과수 통합마케팅 판매액은 4872억원으로 지난해 동월 4207억원 대비 15.8% 늘어 났으며, 판매물량도 186천톤으로 전년 172천톤 대비 8.1%정도 증가해 통합마케팅 조직의 전문성이 강화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통합마케팅에 참여한 산지유통조직의 수취가격도 사과의 경우 kg당 205원 정도 높은 것으로 분석되어 농산물 통합마케팅이 농가소득 증대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

또한, 통합마케팅 사업의 구심체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과수 통합브랜드 ‘daily’도 11월 현재 547억원의 매출을 올려 전년 동월 431억원 대비 26.9% 이상 성장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도는 지난 2014년부터 복잡한 농산물 산지 유통 체계를 개선하고 지나친 가격경쟁을 완화하기 위해 통합마케팅 조직 육성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통합마케팅 조직은 기존 농협 등 산지유통 조직이 개별적으로 하던 마케팅을 시군단위로 통합하여 규모화 된 물량으로 신규시장을 개척하고 유통조직별 시장분할, 물량분산 등을 통해 지나친 가격경쟁과 홍수출하를 사전에 예방하기 위해 만들어진 마케팅 조직으로 현재 16개(도 단위 1, 시군 단위 15) 조직이 구성.운영하고 있다.

도에서 육성하고 있는 과수 통합브랜드 ‘daily’는 사과, 복숭아, 자두, 포도를 대상으로 도내 16개 시군 45개 산지유통센터에서 공동선별을 통해 품목별 상위 50%이상인 상품만 브랜드로 출하하고 있으며, 브랜드 지원 및 마케팅은 도 단위 통합마케팅 조직인 경북연합으로 일원화하여 사업운영의 효율성을 높이고 있다.

특히, 올해는 대형 유통매장 내 브랜드 전용관을 개설하고 낱개 상품에 브랜드 상표를 부착, 소비자가 쉽게 ‘daily’브랜드를 접할 수 있도록 해 브랜드 인지도를 키우고 있다.

김주령 도 농축산유통국장은 “통합마케팅사업은 유통조직 간 상생을 통해 농산물 유통구조를 개선하는 사업”이라며 “앞으로도 유통계열화 촉진, 유통비용 절감 등을 통해 농업인은 농사만 짓고 판매는 유통조직이 책임질 수 있는 시스템을 만들어 가는데 주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경북도/강정근 기자

jggan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