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제주 예멘 난민신청자 2명 첫 '난민 인정'…언론인 출신
제주 예멘 난민신청자 2명 첫 '난민 인정'…언론인 출신
  • 박선하 기자
  • 승인 2018.12.14 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제주 예멘 난민 신청자 가운데 2명이 처음으로 '난민 인정' 지위를 얻었다.

제주출입국·외국인청은 도내 예멘난민 신청자 중 심사 결정이 내려지지 않은 85명 중 2명에 대해 난민으로 인정했다고 14일 밝혔다.

또 50명에게 인도적 체류허가 자격을 부여했고, 22명은 단순불인정 됐다.

난민이 인정된 2명은 언론이 출신으로 후티반군 등에 비판적인 기사 등을 작성한 것으로 조사했다.

제주출입국청은 이들이 후티반군 등에 의해 납치, 살해·협박 등을 당했으며 앞으로도 박해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판단됐다.

한편, 지난 1월부터 제주에 예멘 난민이 무사증으로 제주에 입국했고 450여 명이 난민 신청을 했다.

그동안 두 차례 심사를 거쳐 예멘인 360여 명이 인도적 체류허가를 얻었다. 불인정 처분은 34명이 받았다.

sunha@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