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고흥군, 저출산 극복 시책평가 ‘우수기관’ 선정
고흥군, 저출산 극복 시책평가 ‘우수기관’ 선정
  • 이남재 기자
  • 승인 2018.12.06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출산 극복 위한 사회적 분위기 조성 높이 평가
고흥군청 전경. (사진=고흥군)
고흥군청 전경. (사진=고흥군)

전남 고흥군은 도 2018년 저출산 극복 시‧군 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표창을 받았다고 6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도에서 22개 시‧군을 대상으로 △저출산 극복 자체사업 △출산율 및 출생아 수 △사업추진 및 노력도 등 3개 분야 11개 지표를 종합적으로 평가했다.

군은 출산율이 낮고, 출생아 수가 적지만 △다문화가 다문화를 돌보는 다문화 패밀리 산모 도우미 양성 △소득 기준 폐지를 통한 산모 신생아 건강관리 서비스 확대 △출산‧육아용품 무료지원 및 대여 △군민 100인 현답토론회와 같은 주민 아이디어를 통한 상향식 출산 정책 △소통형 굿맘 임신육아 요가 교실 운영 등 다양한 출산시책을 펼쳐 저출산을 극복하려는 사회적 분위기를 조성하고 있다는 점에서 높게 평가됐다.

또한, 내년부터는 기관 지역사회단체와 출산장려를 위한 민‧관 협약체결을 통해 출산 가정에 미역, 소고기, 쌀, 기저귀, 분유 등 출산 축하 물품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다자녀 가정에는 생활 밀접 업체와 지속적인 협력으로 이용요금을 할인해 주는 우대 혜택을 더욱 확대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수상을 계기로 저출산 극복을 위한 다양하고 실효성 있는 시책을 발굴해 부모와 아이가 행복한 고흥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nj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