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군, 삼오종합식품에 ‘올해의 기업’ 선정패 수여
의성군, 삼오종합식품에 ‘올해의 기업’ 선정패 수여
  • 강정근 기자
  • 승인 2018.12.03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의성군)
(사진=의성군)

경북 의성군은 3일 군청 회의실에서 김주수 군수, 김창우 부군수, 실단과소관장, 읍면장, 기업 대표 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삼오종합식품(주)에 ‘2018 올해의 기업’ 선정패를 수여했다.

‘올해의 기업’은 기업인들의 사기 진작 및 자긍심을 고취하고 친기업 정서를 확산시켜 기업유치 촉진과 지역발전의 기틀을 마련하고자 지난 2015년부터 선정하고 있으며, 2015년은 신안상사, 2016년은 ㈜환승공조, 2017년에는 ㈜대건레미콘이 선정됐다.

올해의 기업으로 선정된 삼오종합식품(주)은 지난 1998년 8월에 설립해 운영 중인 식품 제조업체로 건실한 기업경영 및 경영혁신 인증, 기술혁신 및 품질인증 획득, 특히 관내 근로자 우선 신규 채용을 통한 고용 창출로 지역경제 발전에 이바지하였을 뿐 아니라, 의성장학회 장학금 기탁과 매월 약 25개 단체에 지속적으로 자사 제품 기부를 통해 지역 인재 양성과 불우 이웃돕기에 앞장서고 있다.

올해의 기업에 선정된 업체는 중소기업 운전자금 지원한도 우대, 근로환경 개선사업, 고용보조금 지원, 지역 지식재산 창출지원 사업 우선 선정의 혜택이 주어지고, 선정패와 현판도 수여한다.

현판식 행사는 이날 삼오종합식품(주)에서 김철년 일자리경제교통과장, 박형진 금성면장, 회사관계자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했다.

김주수 군수는 “앞으로도 꾸준한 기술개발과 인재양성을 통해 지역을 대표할 수 있는 기업으로 성장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견인하는 선도기업이 되어 달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의성/강정근 기자

jggan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