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충북도, 우량 일자리 창출 ‘박차’
충주시-충북도, 우량 일자리 창출 ‘박차’
  • 권영진 기자
  • 승인 2018.11.29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디오젠·퍼시스와 투자협약… 295명 고용창출

충북 충주시가 우량 일자리 5000개 창출을 위한 발걸음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시는 충북도와 함께 29일 충주시청 중앙탑회의실에서 기업 2곳과 총 600억원 투자규모로 295개 신규 일자리를 창출하는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메디오젠과 ㈜퍼시스는 충주시 메가폴리스 산업단지와 충주시 가금농공단지에서 각각 기업을 운영하며 눈에 띄는 성장을 거듭해 추가 증설을 위한 투자를 결정하게 됐다.

메디오젠은 유산균 함유 건강기능식품을 주력 생산하고 있다. 300억원을 신규 투자해 1만1123㎡ 부지에 6888㎡규모의 공장을 오는 2021년 5월 준공 목표로 신축할 예정이다.

퍼시스는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목재가구제조 기업으로 300억원을 투자한다. 5만5715㎡ 부지에 2만5443㎡규모의 공장을 2020년 3월 준공을 목표로 신축할 예정이다.

조길형 시장은 “새로운 비전과 전략을 갖고 신규 투자를 결정해준 기업 관계자들께 감사드리고, 두 기업과 같은 건실한 기업이 우리 지역에서 성장하고 있다는 것은 향후 우리 충주시의 큰 성장 동력이 될것”이라며 “앞으로도 두 기업이 더욱 발전할 수 있도록 시에서도 다양한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yjGyeo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