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商議 “산업혁신운동, 中企 신규투자·고용창출 이끌어내”
商議 “산업혁신운동, 中企 신규투자·고용창출 이끌어내”
  • 이가영 기자
  • 승인 2018.11.21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년간 연평균 301억원 투자·일자리 1956개 창출
핵심성과지표(KPI) 80.1%…'역대 최고'
(사진=대한상공회의소)
대한상공회의소와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은 21일 서울 중구 상의회관에서 대기업·중소기업 관계자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5차년도 산업혁신운동 성과보고대회’를 개최했다.  인사말을 하고 있는 김준동 대한상의 상근부회장 모습. (사진=대한상공회의소)

대한상공회의소와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은 21일 서울 중구 상의회관에서 대기업·중소기업 관계자 300여명을 초대해 ‘5차년도 산업혁신운동 성과보고대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서 반도체부품 가공업체인 ㈜동원파츠, 에너지산업 솔루션 공급업체인 케이엘이에스㈜, 고기능성 칫솔모 제조업체인 비비씨㈜ 등 총 52개 기업과 김광욱 SK하이닉스 전무, 이용기 LG이노텍 구매담당 등 23명에게 표창을 수여했다.

산업혁신운동은 대기업·중견기업·공기업이 2·3차 협력 중소기업의 혁신활동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지난 2013년 8월부터 5년간 97개 대기업 등이 1만61개 협력사의 혁신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산업혁신운동 중앙추진본부를 운영중인 상의에 따르면 지난 5년간 산업혁신운동 참여 중소기업의 경영성과가 좋아지고 신규투자와 고용창출이 이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산업혁신운동에 참여한 중소기업들은 지난 5년간 3597개 기업이 1508억원을 투자했고, 2602개 기업이 9782명을 고용해 연 평균 신규투자 301억원, 일자리 창출 1956명의 성과를 냈다. 

사업 성과는 참여기업들의 핵심성과지표(KPI)를 통해서도 나타났다. 5차년도 참여기업들의 KPI 개선율은 전년 대비 7%p 증가한 80.1%에 달해 역대 최고 수준을 보였으며 KPI 달성률도 126.1%로 상승 추세를 이어갔다.

5차년도(2017.8~2018.7) 사업 참여 중소기업들은 전년대비 매출증가율 8.8%, 영업이익증가율 6.3%을 기록해 중소 제조기업 평균인 4.0%, 4.6%의 약 1.5~2배 가량 높게 나타났다.

특히 이날 산업혁신운동 우수사례 발표에 나선 ㈜동원파츠는 CEO 주도로 조직 구성원들이 전사적으로 참여하여 자율적이고 지속가능한 환경안전보건 관리시스템을 구축한 과정을 설명하여 눈길을 끌었다.

노금기 중앙추진본부 사무국장은 “산업혁신운동 사업은 중소기업의 생산성 향상이라는 직접적 효과 이외에 조직 구성원들의 혁신역량과 혁신의지를 고취시키는데 의의가 있다”며 “1단계 5개년 사업을 통해 축적된 경험을 바탕으로 2단계 사업에서도 상생협력의 손길이 미치지 않고 있는 2·3차 협력 중소기업의 현장혁신활동을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산업혁신운동은 민간 주도의 2단계(5개년) 사업계획을 공고 중이며 △생산성 향상을 위한 혁신활동·설비구입 지원 △중소기업 맞춤형 스마트공장 구축 △컨설팅패키지 프로그램 제공 등으로 중소기업의 혁신활동을 지원할 계획이다.

young2@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