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날씨] 11월20일 전국 기온 '뚝'…충북 등 미세먼지 '나쁨'
[날씨] 11월20일 전국 기온 '뚝'…충북 등 미세먼지 '나쁨'
  • 이은지 기자
  • 승인 2018.11.19 2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종로구 광화문 세종대로 사거리에서 출근길 시민들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서울 종로구 광화문 세종대로 사거리에서 출근길 시민들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화요일인 20일 전국이 대체로 맑고 추운 가운데 중부지방에는 밤부터 비소식이 있을 전망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우리나라는 남해상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다가 차차 그 가장자리에 들겠다.

이에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중부지방은 밤부터 21일 아침까지 구름 많고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2.9∼8.7도, 낮 최고기온은 9.7∼17.2도로 예보됐다. 일교차가 커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또 21~22일 사이 전국에 한 차례 비가 내리면서 이후 서울의 아침 기온은 영하 3도까지 내려가는 등 본격적인 추위가 예보돼 주의가 필요하다.

미세먼지는 밤사이 북서풍을 타고 남쪽으로 이동하면서 충북과 전북, 경북 지역의 미세먼지가 나쁨 수준을 보이겠다. 그 밖의 권역은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내륙을 중심으로 새벽∼아침 사이 안개가 끼는 곳이 있으니 교통사고가 나지 않도록 주의를 기울여야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0.5∼1.0m, 남해 앞바다에서 0.5m, 동해 앞바다에서 0.5∼1.5m로 일겠다. 먼바다의 파고는 서해 0.5∼2.0m, 남해 0.5∼1.5m, 동해 1.0∼2.5m다.

[신아일보] 이은지 기자

ej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