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진주시, 공동주택 방범·소방안전 및 입주자대표회의 구성원 교육 실시
진주시, 공동주택 방범·소방안전 및 입주자대표회의 구성원 교육 실시
  • 김종윤 기자
  • 승인 2018.11.18 16: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진주시제공
사진=진주시 제공

경남 진주시는 지난 16일 한국토지주택공사 본사 대강당에서 투명하고 살기 좋은 공동주택관리 문화조성을 위해 150세대 이상의 의무관리 대상 공동주택 관리주체 120여명 및 입주자대표 2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 공동주택 방범·소방안전 및 입주자대표회의 구성원 교육을 실시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교육은 한국토지주택공사 산하 중앙공동주택관리 지원센터 위탁교육으로 오전에는 공동주택 관리주체에 대해 방범·소방안전교육으로 조계훈 한국경비 지도자협회 교수로부터 강도, 절도 등의 예방 및 대응에 관한 교육과 한국 토지주택공사 차용준 차장으로부터 소화, 연소 및 화재예방에 대한 교육이 있었다.

오후는 입주자대표회의 구성원에 대한 교육으로 중앙공동주택관리 지원센터 권석원 강사로부터 사업자선정지침 및 장기수선계획 수립‧조정에 관한 사항에 대한 교육과 중앙공동주택지원센터 김재남 강사로부터 입주자대표회의 운영 및 윤리(실무사례)에 관한 주제로 공동주택의 공동체 활성화에 대한 의미 있는 강연으로 구성됐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진주시민의 절반 가량이 공동주택에 살고 있고 주거형태가 단독주택에서 공동주택으로 변화함에 따라 이웃 간 문화도 변하게 됐다"며 "그로 인해 불가피한 분쟁과 갈등이 심화되고 있는 현 실정에 입주자 대표들이 주민을 위해 희생과 봉사 정신으로 구심점 역할을 하심에 감사하다"고 밝혔다.

또한 조 시장은 "앞으로도 주민의 화합을 위해 힘써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신아일보] 진주/김종윤 기자

kyh7019@chollian.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