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김영진 진도군청 행정주사, 청백봉사상 수상
김영진 진도군청 행정주사, 청백봉사상 수상
  • 조규대 기자
  • 승인 2018.11.18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퇴직하는 날까지 군민들 위해 봉사하겠다”
김영진 진도군청 행정주사.
김영진 진도군청 행정주사.

 전남 진도군은 김영진(59) 군청 행정주사가 지난 15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제42회 청백봉사장 시상식에서 업무 공로를 인정받아 청백봉사상을 수상했다고 18일 밝혔다.

김 주사는 관매도·서거차도 등 도서지역 숙원 사업이던 쓰레기 매립장 설치 공사를 위해 국비 30억원 확보와 군 소유 미등기재산 9003건을 부동산 특별조치법에 따라 등기 완료 하는 등 창의성 있는 업무자세로 지방행정 발전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특히 김 주사는 300만원을 기부해 진도읍 주차난 해소에 기여하고 지역 노인들에게 반찬 전달과 진도 주말장터에서 춤 봉사를 3년 동안 실시하는 등 자원봉사를 꾸준히 실천하고 있다.

또한, 군 관광활성화를 위해 명량대첩축제 만가 행렬 시 솔선수범해 20여 회 가량 참여하는 등 사회공헌 활동에도 뛰어난 모습을 보여 왔다.

이날 시상식에 참석한 심보균 행정안전부 차관은 격려사를 통해 “수상자 여러분들의 아름다운 헌신과 사랑이 공직사회 안팎에 널리 알려져 우리 사회가 따뜻해지고 국민이 더욱 더 행복해 지기를 기대한다”며 “공직자는 어떤 어려움이 있어도 국민을 지키는 보루라는 생각을 가지고 업무에 헌신하며 봉사와 나눔의 따뜻한 사회, 행복의 대한민국을 만들어 가는 데 앞장 서 줄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김 주사는 “퇴직하는 날까지 군민들을 위해 봉사하겠다”며 “퇴직 후에도 지역발전과 주민 편익을 위하고, 소외계층의 따뜻한 이웃으로 친절·봉사정신을 지속적으로 실천하겠다”고 밝혔다.

올해로 42회를 맞이하는 청백봉사상은 지난 1977년부터 지난해까지 총 789명의 수상자를 배출하는 등 지방공무원에게 수여되는 가장 권위 있는 상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gdjo@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