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시흥시, 시흥화폐 시루 타 지자체 벤치마킹 줄이어
시흥시, 시흥화폐 시루 타 지자체 벤치마킹 줄이어
  • 송한빈 기자
  • 승인 2018.11.17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 시흥시가 발행하는 지역사랑상품권 ‘시흥화폐 시루’에 대한 타 지자체 벤치마킹이 줄을 잇고 있다고 17일 밝혔다.

지난 14일 대구광역시 안중곤 일자리주무국장과 관계공무원 및 지역신문 기자는 시흥시 관내 삼미전통시장의 시흥화폐 시루 유통 현황을 견학하고 부시장실에서 시루 유통성과 및 향후 사업계획 등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대구시의 시흥화폐 시루 벤치마킹 방문은 양주, 김포, 성남, 광양 등에 이어 올해 11번째이다. 타 지자체가 시흥화폐 시루의 사례에 주목하는 이유는 시루가 민관협력으로 도입됐다는 점, 유통 시작부터 매우 성공적인 흐름을 보이고 있다는 점, 더불어 내년 2월 지자체 최초로 한국조폐공사와 함께 스마트폰 기반 모바일 지역화폐를 도입한다는 점 등을 들 수 있다. 타 지자체 방문뿐 아니라 행정안전부, 경기도, 국회의 지역사랑상품권 관련 설명회 및 토론회에서도 시흥화폐 시루 사례가 모범사례로 소개되고 있다.

시흥화폐 시루는 지난 9월17일 출시 후 한 달여 만에 올해 유통목표 20억 시루를 조기 달성해 지난달 말 10억을 추가로 발행했다. 가맹점 모집 수는 출시 2개월 만에 4500여 개에 이르렀다.

2019년 2월 중 출시할 예정인 ‘모바일 시루’는 한국조폐공사의 블록체인 기술을 이용해 만들어진다. 스마트폰 앱을 다운받아 시루를 충전 후 가맹점에서 QR코드로 결제할 수 있게 해 편리성을 극대화했다.

시는 모바일시루 출시, 경기도의 청년배당 및 산후조리지원비 지역화폐 지급(정책발행)과 연계해 2019년 유통목표를 200억 시루로 세우고 순차적인 준비를 진행 중이다.

[신아일보] 시흥/송한빈 기자

hbson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