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철우 경북도지사, 기업 현장서 답을 찾다
이철우 경북도지사, 기업 현장서 답을 찾다
  • 강정근 기자
  • 승인 2018.11.15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공단지 기업인 등과 ‘기업하기 좋은 경북’ 만들기 간담회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15일 의성 단밀농공단지 관리사무동에서 도내 농공단지 입주 기업인, 유관기관 및 시군 관계자 등 70여명과 함께 ‘기업하기 좋은 경북’을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이번 간담회는 산업현장의 애로와 지원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 격의 없는 질문과 답변을 하는 자유토론 형식으로 진행되었으며, 각종 규제에 따른 기업 운영의 고충, 농공단지 예산 지원 확대 등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이철우 지사는 농공단지 입주 기업인들을 격려하는 한편,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을 위해 기업인들의 과감한 투자를 당부했다.

도는 이번 간담회를 계기로 앞으로 산업.농공단지, 유관단체, 시군 등 수요가 있을 때마다 만남의 자리를 마련해 기업 활동의 어려움을 적극적으로 해결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도는 이 지사 취임 후 지난 7월 잡아위원회를 출범, 산업단지 경쟁력 강화를 민선7기 도정운영 100대 과제로 삼고, 기업하기 좋은 환경조성을 위해 노력해 오고 있다.

이철우 지사는 “이번 간담회를 통해 농공단지가 지역경제 활성화 주역으로 성장하는 새로운 계기가 되길 바란다”면서 “일자리가 넘치고 기업하기 좋은 ‘새바람 행복 경북’을 실현하기 위해 항상 소통하고 현장의 작은 목소리에도 귀를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경북도/강정근 기자

jggan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