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천안, 제2일반산단 재생사업 추진 ‘탄력’
천안, 제2일반산단 재생사업 추진 ‘탄력’
  • 고광호 기자
  • 승인 2018.11.13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방재정 중앙 투자심사 통과…2023년 준공 목표

충남 천안 제2일반산업단지 재생사업이 ‘지방재정 중앙 투자심사’를 통과해 사업 추진에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시는 제2일반산업단지 재생사업이 행정안전부 올해 제3차 지방재정 중앙 투자심사 결과 승인을 받아 원활한 사업추진 기반을 마련했다고 13일 밝혔다.

지방재정투자심사는 지방예산의 계획적·효율적 운영과 각종 투자 사업에 대한 무분별한 중복투자 방지를 위해 지난 1992년 도입된 제도로, 사업의 필요성과 타당성 등을 예산편성 전에 검토한다.

제2일반산업단지 재생사업은 총 229억원을 투입해 물리적 환경개선과 산업단지내 주력, 신성장 유망업종의 집적화를 위한 업종재배치로 노후화된 산업단지에 신 활력여건을 조성한다.

시는 오는 2023년 준공을 목표로 진입도로 확장, 에코파킹설치, 전선지중화, 가로수 정비, 공원시설개선, 어린이집신축 이전 등을 추진한다.

사업이 완료되면 연간 생산액 2조8000억원, 근로자수 6000명으로 현재보다 생산액은 38%, 고용인원은 32% 증가가 기대돼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와 인근 산단으로의 파급효과도 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는 앞으로 산업통상자원부의 혁신산업단지 공모사업과 고용노동부의 산재예방시설설치 공모사업에 참여할 계획으로, 공모사업 결과에 따라 국비 124억원, 지방비 98억원, 민자 167억원 등 총 389억원을 투입해 산단 재생사업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ko55@daum.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