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오거돈 부산시장, 민선7기 첫 시정연설
오거돈 부산시장, 민선7기 첫 시정연설
  • 김삼태 기자
  • 승인 2018.11.12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도 예산안 시의회 재출…시정운영 방향 제시
오거돈 부산시장(사진=부산시 제공)
오거돈 부산시장(사진=부산시 제공)

부산시는 12일 시의회 제274회 정례회 본회의에서 ‘2019년도 예산안 제출에 대한 시정연설’에서 내년도 시정 운영의 큰 틀과 부산 발전에 대한 의지를 밝혔다.

오 시장은 시정연설을 통해, 민선7기 출범 후 지난 4개월이 낡은 과거와 단절하고, 시민의 시정으로 바로 세우기 과정이라고 평가하고, ‘혁신 없이는 부산의 미래는 없다’는 의지로 시정의 여러 난제를 풀어가겠다는 의지를 보였다.

내년도 시정운영의 핵심적 가치를 '사람 우선, 경제살리기, 삶의 질 높이기'에 중점을 두고, 내년을 시정의 여러 분야에서 민선7기 실질적 성과 창출의 첫해로 만들어 갈 계획이다.

이를 위해 오 시장은 민선7기 출범 후 시민과 약속한 정책 사업을 하나하나 구체적으로 실행해 가는 한편, 지역 경제활력을 통한 일자리 창출과 해양수도 부산의 실질적 기틀을 만들어 갈 의지를 밝혔다.

부산시 관계자는 “내년이 시민의 피부에 와 닿는 성과를 창출하기 위해서는 정책의 재정적 뒷받침이 중요한 만큼, 우선 이번 시의회 예산안 심사 과정을 통해 차질 없는 예산 확보에 주력하여 민선7기 시민행복 시정을 앞 당기는 데에 시정의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부산/김삼태 기자

st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