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칼럼] ‘소형매장’ 창업이 대세? 전략 없인 눈물뿐이다
[기고칼럼] ‘소형매장’ 창업이 대세? 전략 없인 눈물뿐이다
  • 신아일보
  • 승인 2018.10.24 17:38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순만 한국창업능률개발원 원장
 

불경기를 몸으로 체감할 수 있는 경우가 생긴다. TV 뉴스나 신문 기사에서 연일 보도하는 글과 말 말고, 현장에서 느끼는 실질적 체감은 소형 매장 창업 문의가 빗발친다는 데 있다.

master@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매장음악 공연권료 불편신고센터 2018-12-12 16:51:25
"매장음악 공연권료, 우리도 내야되?"

2018년 8월 23일부터 시행된 '저작권법 시행령 제11조 개정' 을 통해,
앞으로 매장에서 음악을 틀 경우엔 (음원 서비스 사용료 및 구매료와 별도로)
공연권료를 납부하시게 됩니다.

Q.어느 매장에서 내야하나요?
A.기존 공연권료 납부 대상 매장과
2018년 8월 23일부터 새롭게 확대된 업종인
커피전문점, 비알코올 음료점, 생맥주 전문점 및 주점, 체력단련장, 복합쇼핑몰
등에 포함되는 매장은 공연권료를 납부하셔야 합니다.

그렇다면 !
개인 옷가게, 음식점, 베이커리 등은?
공연권료를 납부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

또한 !
납부 대상 업종에 해당된다 하더라도
50㎡(약15평)미만의 소형 가게라면 공연권료를 납부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