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폭스바겐 대표 SUV '티구안 R-라인'에 신차용 타이어 공급
한국타이어, 폭스바겐 대표 SUV '티구안 R-라인'에 신차용 타이어 공급
  • 정태경 기자
  • 승인 2018.10.22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티구안 R-라인’의 스포티한 디자인과 터보차저 엔진에 걸맞는 글로벌 Top Tier 기술력과 품질 경쟁력 입증
지속적인 R&D 기술 혁신과 프리미엄 완성차 브랜드와의 파트너십 강화하여 글로벌 SUV 타이어 비즈니스 확대
폭스바겐 SUV 티구안 R-라인(사진=한국타이어)
폭스바겐 SUV 티구안 R-라인(사진=한국타이어)

글로벌 선도 타이어 기업 한국타이어 조현범대표이사가 독일 완성차 업체 폭스바겐의 대표 SUV 모델 '티구안'의 'R-라인' 패키지에 초고성능 타이어 '벤투스 S1 노블2(Ventus S1 noble2)'를 신차용 타이어(OET; Original Equipment Tire)로 공급한다고 22일 밝혔다.

전세계적으로 인기가 높은 폭스바겐의 대표 SUV 모델인 티구안의 스포츠룩 버전인 ‘티구안 R-라인’은 터보차저 엔진과 스포티한 디자인으로 젊고 경쾌한 감각을 지닌 것이 특징이다. 이에 한국타이어는 티구안 R-라인의 스포티한 감성에 걸맞는 역동적인 주행 감각을 유지할 수 있도록 벤투스 S1 노블2를 신차용 타이어로 공급하며 안정성과 내구성은 물론 높은 접지력과 정교한 핸들링 등 고속주행에서 최상의 성능을 구현시켰다.

벤투스 S1 노블2는 사계절용 초고성능 타이어로 비대칭 패턴을 적용해 뛰어난 배수 능력을 제공하여 눈길이나 빗길에서도 우수한 주행 성능을 발휘한다. 또한 실리카 컴파운드를 적용해 젖은 노면에서도 제동 성능을 강화한 것은 물론 탁월한 핸들링 성능과 낮은 회전 저항을 구현하여 어떠한 주행 환경에서도 운전자에게 편안한 드라이빙을 제공한다.

2001년 콤팩트 세단 '제타' 신차용 타이어 공급을 시작으로 폭스바겐과의 전략적 파트너십을 지속적으로 발전시켜온 한국타이어는 2003년 폭스바겐 미니 해치백 모델 '폴로'에 신차용 타이어 공급했으며 이후 폭스바겐의 베스트셀링 모델인 '골프', '파사트', '업(UP!)', '비틀' 등 신차용 타이어 공급 모델을 확대하며 유럽 승용차용 타이어 시장에 프리미엄 브랜드 위상을 강화해 왔다.

앞으로도 지속적인 R&D 기술 혁신과 글로벌 Top Tier 품질 경쟁력을 확보하고 프리미엄 완성차 브랜드와의 파트너십을 강화하여 SUV 모델에 대한 인기가 높은 미주, 유럽 시장을 중심으로 SUV 타이어 비즈니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한국타이어는 다양한 프리미엄 완성차 브랜드 SUV 모델에 신차용 타이어 공급 계약을 연이어 체결하며 글로벌 Top Tier 기술력을 다시 한 번 입증하고 있다. 2015년 하이엔드 브랜드 포르쉐의 스포츠 SUV ‘마칸’과 메르세데스-벤츠의 프리미엄 SUV GLC을 비롯해 2016년 메르세데스-벤츠 GLC 쿠페, 아우디의 SUV Q7과 SQ7, 2018년 BMW의 대표적인 중형 SUV 모델 3세대 ‘뉴 X3와 X4’에 신차용 타이어를 공급하는 등 SUV 포트폴리오를 확장해 나가며 글로벌 SUV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신아일보] 대전/정태경 기자

taegyeong3975@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