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고양시의회, 시 2017회계연도 결산안 승인
고양시의회, 시 2017회계연도 결산안 승인
  • 임창무 기자
  • 승인 2018.10.21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자산 5968억원 증가…재정상태 3.35% 개선

경기도 고양시 2017회계연도 결산 승인(안)이 지난 18일 제225회 고양시의회 정례회 제3차 본회의에서 원안대로 승인됐다.

21일 시에 따르면 2017회계연도에는 일반회계 1개, 기타특별회계 12개, 공기업특별회계 2개, 기금 15개가 설치·운영됐으며 결산액 규모는 세입 2조4020억원, 세출 1조7381억원이다. 2016회계연도와 비교해 세입은 2578억원, 세출은 1658억원 증가했다.

특히 총자산 18조319억원, 총부채 845억원으로 전년도 대비 순자산이 5968억원 증가, 재정상태가 3.35% 개선됐다. 이는 부채 감소 등 재정 건전화를 위한 그동안의 노력이 보이는 수치다.

시 관계자는 “결산 검사 및 시의회의 심사과정에서 나타난 집행 잔액 및 다음연도 이월액 증가 등 지적사항에 대해서는 다음연도 예산편성과 재정운영에 반영함으로써 합리적인 재정운영의 기초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결산심사에 앞서 지난 4월 13일부터 5월 2일까지 시의회에서 위촉된 시의원, 회계사, 세무사, 전직공무원 등 외부 전문 결산 검사위원들로부터 지방회계법 등 관계법령과 지침 준수 여부, 재정규모의 적정성과 재정의 효율적인 운영 여부 등에 대한 결산 검사를 받은 바 있다.

ic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