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새벽 고준희, '빙의'로 호흡..강력계 형사와 영매의 만남
송새벽 고준희, '빙의'로 호흡..강력계 형사와 영매의 만남
  • 권길환 기자
  • 승인 2018.10.18 15: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OCN '빙의' 제공
사진=OCN '빙의' 제공

배우 송새벽, 고준희가 OCN 드라마 '빙의'로 호흡을 맞춘다.

내년 상반기 방송 예정인 OCN 드라마 '빙의'(극본 박희강, 연출 최도훈)는 사람의 몸에 빙의해 범죄를 저지르는 사악한 영혼을 추적하는 이야기를 다뤘다.

송새벽은 극 중 다소 불량스러운 외모와 거친 입담을 갖고 있는 강력계 형사 강필성 역을 맡는다. 강필성은 게으르고 거칠지만 형사가 갖춰야 할 가장 중요한 능력인 촉이 뛰어난 인물로 겉모습과 달리 속정이 깊고 마음이 여린 캐릭터다.

고준희는 강한 영적 기운을 갖고 태어난 영매 홍서정 역을 맡는다. 홍서정은 자신의 특별한 영매 능력을 숨기기 위해 일부러 세상 사람들과 거리를 두고 외롭게 살아간다. 하지만 발끈할 때면 촌철살인 언변을 쏟아내는 독특한 캐릭터다.

강필성과 홍서정은 서로에게 묘한 끌림을 갖게 되고 , 각자의 숨은 능력으로 함께 사건을 해결해 나가게 된다.

'빙의' 제작진은 "배우 송새벽과 고준희, 그리고 '빙의'라는 소재가 만나 예측할 수 없는 긴장감과 함께 따뜻한 재미와 유쾌함이 공존하는 이야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ghgwo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