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정유미, 악성 루머 공식 입장 "언급되는 것 조차 매우 불쾌"
정유미, 악성 루머 공식 입장 "언급되는 것 조차 매우 불쾌"
  • 진용훈 기자
  • 승인 2018.10.18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매니지먼트 숲 제공
사진=매니지먼트 숲 제공

배우 정유미가 증권과 정보지를 통해 자신과 관련된 괴소문이 돌고 있는 가운데, 소속사 측을 통해 입장을 밝혔다.

18일 소속사 매니지먼트 숲 측은 "최근 각종 온라인, SNS 등을 통해 유포되고 있는 소속 배우 정유미씨 관련 악성 루머는 전혀 사실이 아님을 분명히 말씀드립니다"고 전했다.

소속사 측은 사실 무근인 내용이 무차별적으로 유포되고 사실인양 확대 재생산해 배우의 명예를 실추하고 큰 상처를 준 행위에 대해 좌시할 수 없다는 입장이다.

특히 이러한 루머에 소속 배우의 이름이 언급되는 것 조차 매우 불쾌하다며 강력하게 반발했다.

현재 소속사 측은 악성 루머의 최초 작성 및 유포자, 온라인 게시자, 악플러에 대해 책임을 묻기 위해  증거 자료 수집을 끝마친 상태며, 18일(오늘) 오늘 법무 법인을 통해 고소장을 접수할 예정이다.

또한 이번 일과 관련해 속칭 찌라시를 작성하고 또는 게시 유포하는 모든 행위에 강경 대응할 것을 밝혔다.

끝으로 이번 일과 관련한 루머 확산이나 추측성 보도를 자제해 줄 것을 부탁했다.

yhji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