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진주시장 재산신고 내용, 통상적인 절차에 따라 심사 진행될 계획
진주시장 재산신고 내용, 통상적인 절차에 따라 심사 진행될 계획
  • 김종윤 기자
  • 승인 2018.10.12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규일 진주시장

경남 진주시는 진주시장 재산신고 사항은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에서 통상적 절차에 따라 심사될 계획이라고 12일 밝혔다.

공직자윤리법에 따르면 모든 재산공개대상자는 재산공개(2018.9.28.) 후 3개월 이내에 신고된 재산에 대해 사실여부를 확인 심사를 하도록 되어있다. 이는 진주시장만을 대상으로 하는 것이 아니라 재산을 공개하는 전 공직자를 대상으로 하는 것이다.

정부공직자윤리위원에서 심사를 진행하는 과정에서 비상장주식 등 비조회성 재산은 당사자로부터 소명자료를 제출받아 확인하는 과정을 거치게 된다.

따라서 지난 9월 28일자로 재산공개 후 3개월 내에 인사혁신처에서 진주시장의 주식 보유 여부를 밝힐 계획이다. 한편 진주시장은 지난 3월 21일에 이미 부산교통주식을 양도해 적법하게 국세청에 신고했고 증권거래세도 납부했다고 밝혔다.

[신아일보] 진주/김종윤 기자

kyh7019@chollian.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