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백성현 음주운전 방조죄? 경찰 측 "방조 혐의 논의할 여지 있어"
백성현 음주운전 방조죄? 경찰 측 "방조 혐의 논의할 여지 있어"
  • 진용훈 기자
  • 승인 2018.10.11 12: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백성현 SNS
사진=백성현 SNS

배우 백성현이 해양경찰로 복무 중에 음주운전한 차량에 동승해 사고가 난 가운데, 경찰 측이 조사 가능성을 언급했다.

11일 고양경찰서 교통조사계 관계자는 "백성현이 사고 당시 만취 상태가 아니었다"고 밝혔다.

특히 백성현의 음주운전 방조죄 혐의와 관련해서도 논의할 여지가 있음을 드러냈다. 경찰 측은 "운전자에 대한 조사를 먼저 마친 뒤에 방조 혐의와 관련해서 논의할 여지가 있다. 백성현에 관해서 정확한 조사 계획은 나오지 않았다"라는 입장이다.

한편 지난 10일 오전 1시 40분께 백성현이 동승한 차량이 제1자유로 문산방향 자유로 분기점에서 1차로를 달리다 미끄러져 두 바퀴를 돈 뒤 중앙분리대를 들이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yhji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