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성의 기쁨' 최진혁 송하윤, 로맨스 본격화 되나
'마성의 기쁨' 최진혁 송하윤, 로맨스 본격화 되나
  • 김지영 기자
  • 승인 2018.10.03 2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마성은 기쁨과 함께 했던 하이난 기억을 찾은 대신 집 비밀번호를 잊어버렸다. 집에 들어가기 위해 양 비서(장인섭 분)에게 전화를 걸어 비밀번호를 물어봤지만 결국 힌트만 얻게 된다. 힌트는 주기쁨. 힌트를 토대로 비밀번호를 알아내고자 오디션 연습을 하려는 주기쁨을 불러내 알콩달콩한 로맨스의 향기를 풍기며 기대감을 높인다.

지난 방송(8회)에서부터 이하임은 공마성이 아닌 성기준에게 자석처럼 이끌리고 있다. 기준을 찾아 힐링마을로 간 하임은 원하는 대로 기준과 함께 서울로 돌아가게 된다. 휴게소에 들려서 맛있는 음식을 잔뜩 사 기분이 좋은 성기준은 이하임에게 뜬금없이 "저 사실 아까부터 할 말 있어요"라고 말하며이하임뿐만 아니라 시청자들까지 긴장하게 만든다. 또, 고모들에게 불려간 이하임을 은근히 걱정되는 성기준의 모습이 둘의 투닥투닥 러브라인을 더욱 기대하게 한다.

한편, 장 대표(정재성 분)가 잡아온 오디션에 비밀리에 참여하게 된 주기쁨. 열심히 오디션 준비를 했지만 성기준의 실수로 김범수(정수교 분)가 기쁨의 오디션 소식을 알게 된다. 과연 주기쁨은 김범수의 손을 벗어나 오디션에 참가할 수 있을까?

'마성의 기쁨'은 신데렐라 기억장애를 앓는 남자 '공마성'(최진혁 분)과 누명을 쓰고 나락으로 떨어진 톱스타 '주기쁨'(송하윤 분)의 황당하지만 설레고, 낯설지만 아름다운 사랑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jy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