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文대통령, 방미 마치고 귀국… 양산서 휴식
文대통령, 방미 마치고 귀국… 양산서 휴식
  • 김가애 기자
  • 승인 2018.09.27 21: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하루 연차… 주말 귀경

문재인 대통령이 3박5일 일정의 미국 뉴욕 방문을 마치고 27일 귀국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9시13분 성남 서울공항을 통해 귀국했으며, 즉시 경남 양산으로 향했다.

문 대통령은 28일 하루 연차를 내고 주말까지 양산 사저에서 휴식을 취한 뒤 주말 서울로 올라올 예정이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날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양산에서 휴식을 취하신 뒤 주말에 귀경할 것으로 예상한다"면서도 "정확한 귀경 시점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 23일 제73차 유엔총회 참석차 뉴욕을 방문했다.

문 대통령은 방미기간 한미정상회담을 비롯해 한·일, 한·이집트, 한·칠레 등 정상들과 양자회담을 했다.

이를 통해 한반도 평화에 대한 국제사회의 지지를 당부하는 한편, 상호간 경제협력 등을 강화하기로 했다.

ga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