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청년경찰' 감독이 직접 언급한 '역대급 브로맨스'...왜 자신만만 했나?
'청년경찰' 감독이 직접 언급한 '역대급 브로맨스'...왜 자신만만 했나?
  • 진용훈 기자
  • 승인 2018.09.25 2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영화 '청년경찰' 포스터
사진=영화 '청년경찰' 포스터

 

이어서 그는 "강하늘과 박서준의 케미도 정말 좋았다. 두 사람의 역대급 브로맨스를 기대해도 좋다"라고 말해 기대감을 높였다.

강하늘 역시 "정말 좋았다. 박서준이 내 부족한 면도 채워주어 더 잘 해낼 수 있었던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yhji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