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26∼27일 쩐 다이 꽝 베트남 국가주석 장례… "전 과정 생중계"
26∼27일 쩐 다이 꽝 베트남 국가주석 장례… "전 과정 생중계"
  • 김다인 기자
  • 승인 2018.09.23 2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별세한 쩐 다이 꽝 베트남 국가주석 (사진=AP/연합뉴스)
별세한 쩐 다이 꽝 베트남 국가주석 (사진=AP/연합뉴스)

병환으로 별세한 쩐 다이 꽝 베트남 국가주석의 장례식이 오는 26일부터 이틀간 국장으로 엄수된다.

23일(현지시간) 베트남뉴스통신(VNA)에 따르면 베트남 정부는 권력서열 1위인 응우옌 푸 쫑 공산당 서기장을 위원장으로 하고 응우옌 쑤언 푹 총리, 응우옌 티 낌 국회의장 등 37명이 참여하는 장례위원회를 구성했다.

꽝 주석의 빈소는 베트남 수도 하노이시에 있는 국립장례식장에 마련된다.

분향소는 베트남 남부 호찌민시에 있는 통일궁과 꽝 주석의 고향인 베트남 북부 닌빈 성에 각각 설치된다.

조문은 26일 받고, 영결식은 27일 오전 거행된다. 장례식 후 꽝 주석 시신은 고향에 안장될 예정이다.

베트남 국영 TV와 라디오에서는 국장의 전 과정을 생중계한다. 이 기간 전국 모든 공공장소와 관공서에 조기가 게양되고, 모든 유흥과 오락활동이 금지된다.

한편 베트남 국회는 오는 10월 본회의를 열어 후임 국가주석을 선출하한다. 이때까지는 당 티 응옥 틴 부주석이 직무를 대행할 계획이다.

[신아일보] 김다인 기자

di516@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