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양병수 대전국세청장, 추석맞이 민생소통 행보 나서
양병수 대전국세청장, 추석맞이 민생소통 행보 나서
  • 김기룡 기자
  • 승인 2018.09.21 1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병수 대전국세청장(오른쪽 3번째)이 20일 중리전통시장을 찾아 민생소통 행보에 나서고 있다.(사진=대전국세청)
양병수 대전국세청장(오른쪽 3번째)이 20일 중리전통시장을 찾아 민생소통 행보에 나서고 있다.(사진=대전국세청 제공)

양병수 대전국세청장이 지난 20일 추석을 맞아 자매결연시장 중리전통시장을 찾아 민생소통 행보에 나섰다.

양 청장은 이날 매출부진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장상인들을 찾아 애로사항을 들으며 시장경기를 살폈다.

특히, 직원 150여명과 함께 온누리상품권으로 제수용품과 간식거리 등을 사고 시장 내에서 점심식사도 하며 전통시장 살리기에 동참했다.
 
김경진 중리시장 상인회장은 “명절이 다가와도 손님이 적어 어려움이 많았는데 국세청 직원분들이 이렇게 많이 오셔서 명절특수 분위기가 난다”며 고마움을 표했다.
 
대전국세청 관계자는 “앞으로도 실물경기를 살피고 현장의 의견을 듣기 위해 전통시장 상인과 같은 소상공인과의 현장소통을 확대할 계획”이이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충남도/김기룡 기자

press@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