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독서 기반 진로탐색 멘토 강연 펼친다
용인시, 독서 기반 진로탐색 멘토 강연 펼친다
  • 김부귀 기자
  • 승인 2018.09.20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6일까지 7개 중·고서… '책, 미래를 열어주는 한 걸음' 주제

경기 용인시는 21일부터 오는 11월6일까지 관내 7곳 중.고등학교 2000여명의 학생 대상으로 독서 기반 진로 멘토 강연을 총 7회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책, 미래를 열어주는 한 걸음’이라는 주제로 청소년들이 독서를 기반으로 진로를 탐색하고 미래를 준비하도록 창의적 사고를 지닌 열정적인 젊은 멘토 3인을 초청해 진행한다.

첫 강연은 오는 21일 모현중학교에서 ‘생각을 선물하는 남자’의 저자 김태원 작가가 ‘직업에 대한 올바른 가치관’을 주제로 남과 다른 생각으로 차별화된 미래를 준비하는 방법에 대해 조언한다. 김 강사는 27일 용인신촌중학교에서 강연을 이어간다.

진로교육 전문연구소 와이즈멘토 조진표 대표이사는 10월 15일 상갈중학교에서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진로 준비 방법’에 대해 강연한다. 조 씨는 사회변화에 따른 과학적 진로설계의 중요성에 대해 들려줄 예정이다. 조 씨의 강연은 10월 24일과 11월 6일 용천중과 홍천중에서도 연다.

인문학 분야 스타작가로 잘 알려진 이지성 작가는 10월 25일 신갈중, 26일 태성고등학교에서 ‘책을 통한 열린 사고의 중요성’을 주제로 강연한다.

이씨는 어려운 상황에서도 꿈을 꾸고 꿈을 이루어나가는 즐거움에 대해 들려준다.

시 관계자는 "청소년들이 건강한 직업관을 확립하며 내일을 준비할 수 있는 기회를 갖도록 멘토강연을 준비했다"며 "이밖에도 현장체험 등 다양한 진로탐색프로그램을 운영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용인/김부귀 기자

acekb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