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이승로 성북구청장 일일 DJ 나서
이승로 성북구청장 일일 DJ 나서
  • 이준철 기자
  • 승인 2018.09.19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명절 앞두고 공직기강 확립과 청렴 당부
(사진=성북구)
(사진=성북구)

서울 성북구는 이승로 구청장이 19일 오전 성북구청 내 방송 '청렴, 그 아름다운 이야기'에 일일 DJ로 출연했다고 밝혔다.

'청렴, 그 아름다운 이야기'는 2012년 시작한 성북구청 내 방송으로 성북구 직원 간 공직자로서의 애로사항, 소소한 일상 등을 나누는 사랑방 같은 역할을 하고 있다. 특별한 시기에는 구청장, 국장급 간부 등이 일일 DJ로 나서기도 한다.

추석연휴를 앞두고 특별 DJ로서 마이크 앞에 선 이승로 성북구청장은 자신을 '청렴, 그 아름다운 이야기'의 애청자라고 소개하며 "마침 취임 80일이 되는 날인데 일일DJ를 하게 되어 영광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 구청장은 아울러 "취임 첫날부터 주민이 찾아오기를 기다리는 것이 아니라, 행정이 먼저 20개 전 동으로 찾아가는 '이동하는 현장 구청장실'을 운영하고 있는데 주민 칭찬이 이어지고 있다"면서 "삶의 현장 최일선에서 주민의 안전과 일상을 지키는 1500 성북가족의 헌신 덕분임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다"며 직원을 격려했다.

이 구청장은 “쉬어야할 때를 알고 지혜롭게 그 시간을 누리는 것도 경쟁력이니 만큼 추석명절에는 잠시 일에서 벗어나 여유를 만끽하길 바란다"는 당부도 잊지 않았다.

10분간 진행된 이날 방송에서 이 구청장은 “정을 나누는 풍요로운 한가위를 보내길 바란다"는 덕담과 “명절을 앞두고 자칫 오해를 살 수 있는 모든 것으로부터 거리를 두고 자신을 돌아보는 높은 청렴 감수성"을 당부하며 마무리했다.

jc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