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만 용인시민 화합과 소통의 한마당 축제 연다
100만 용인시민 화합과 소통의 한마당 축제 연다
  • 김부귀 기자
  • 승인 2018.09.19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 28~29일 시청광장서 ‘제23회 시민의 날’ 개최

경기 용인시는 제23회 용인시민의 날을 맞아 오는 28~29일 시청 광장에서 시민의 화합과 소통을 위한‘용인시민의 날’ 축제를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이 행사는 시민의 공동체 의식과 애향심을 고취하고자 매년 9월 30일을 조례로 정해 기념식과 문화예술행사를 진행하는 시의 대표적인 시민축제이다.

이번 시민의 날 축제에 열리게 될 문화행사는 올해로 11회째를 맞는 음식문화축제와 30회째를 맞는 처인성문화제 등 2개다.

행사는 먼저 첫날인 28일 시청 진입로에서 음식문화축제로 시작한다. 매년 특식 만들기 이벤트를 선보여 온 음식문화축제는 이번 행사에 남북 평화시대에 걸맞는 통일비빔밥 만들기 퍼포먼스를 준비한다.

또 시청 광장에서는 용인시립합창단과 시립예술단 공연과 헤어쇼 등이 펼쳐지고 고려시대 몽고의 2차 침입을 막아낸 처인성 승전을 기념하는‘처인승첩 786주년 기념 퍼레이드’가 축제 분위기를 고조시킨다.

오후 6시부터는 방송인 김미화, 신영일의 사회로 시민의 날 기념식을 진행한다. 기념식에선 시정발전에 기여해 온 시민 62명이 문화상 문화상, 산업평화대상, 시민상, 시의장상, 도민상, 국회의원상 등을 수상한다. 가수 변진섭, 걸그룹 레드벨벳, 오드아이, 윙크 등의 화려한 축하공연도 이어진다.

29일에는 시청 광장에서 처인대첩의 승전을 주제로 각종 전통놀이를 시연하는 용인민속놀이 한마당을 진행한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에게 문화예술 향유의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마련한 이날 축제의 주인공은 용인시민들”이라며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용인/김부귀 기자

acekb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