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구미藝(예)갤러리, 사진작가 ‘한병률 초대전’ 눈길
구미藝(예)갤러리, 사진작가 ‘한병률 초대전’ 눈길
  • 이승호 기자
  • 승인 2018.09.14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국예총구미지회)
(사진=한국예총구미지회)

경북 구미시 한국예총구미지회 주최로 오는 23일까지 구미藝(예)갤러리에서 ‘한병률 사진작품 초대전’을 열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이번 초대전은 ‘물의 소리(Sound of Water)’를 주제로 일본 아오모리 계류의 푸르른 모습을 긴 노출기법을 활용, 작가만의 감성으로 재해석한 신비로운 사진작품들을 선보이고 있다.

이번 전시는 매일 오전 9시부터 오후 8시까지 무료로 누구나 자유롭게 관람할 수 있다.

한병률 작가는 “이번 전시회는 일본 아오모리의 계류 사진 특유의 색과 물의 흐름을 조합한 작품들”이라며 “시원한 계류의 사진을 통해 구미시민들에게 휴식의 시간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한병률 사진작가는 (사)한국사진작가협회 경북도지회장으로 활동하는 등 경북을 대표하는 중견작가다.

[신아일보] 구미/이승호 기자

lsh6036@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