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양구군, 추석연휴 전후 환경오염 취약지역·시설 특별감시
양구군, 추석연휴 전후 환경오염 취약지역·시설 특별감시
  • 김진구 기자
  • 승인 2018.09.13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수원보호구역, 농공단지, 축사 주변 하천 등
양구군청 전경(사진=양구군 제공)
양구군청 전경(사진=양구군 제공)

중점감시 대상지역 및 시설은 상수원(취수원)보호구역, 농공단지, 대규모 축사 주변 하천, 한강수계 환경오염물질 배출업소(폐수 중심), 하수·분뇨·축산, 쓰레기매립시설 등 환경기초시설 등이다.

특히 과거에 적발됐던 사업장을 중점관리 대상에 포함해 특별감시활동을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특별단속 실시 전에는 미리 사업장에 자체적으로 배출시설의 상태를 체크할 수 있는 체크리스트 배포해 자율점검을 실시하도록 유도하고, 특별감시계획을 군 홈페이지와 소식지 등을 통해 주민들에게 알려 신고가 이뤄질 수 있도록 했다.

군은 이 기간 동안 추석연휴 전·중·후 등 3단계로 나눠 특별감시활동을 전개한다.

위반업체 및 환경관리 취약업체를 대상으로는 배출시설 및 방지시설 등의 장기간 가 동중단 후 정상가동을 위한 기술 지원이 이뤄진다.

군 관계자는 “점검결과 위반한 사업장에 대해서는 관련 법률이 정하는 행정처분기준에 따라 과태료 부과, 시설개선 명령, 사법기관 고발 조치 등 엄격하게 조치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rlawlsrn57@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