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리콜대상 아닌 BMW 차량서 또 불… "불길 확 치솟아"
리콜대상 아닌 BMW 차량서 또 불… "불길 확 치솟아"
  • 고아라 기자
  • 승인 2018.09.13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명 피해 없었지만 2700만원 재산 피해
주행 중이던 BMW 750Li에서 화재가 발생한 모습 (사진=음성소방서)
주행 중이던 BMW 750Li에서 화재가 발생한 모습 (사진=음성소방서)

도로를 주행 중이던 BMW 차량에서 또 불이 났다.

13일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9시 37분께 충북 음성군 감곡면 문촌리에서 A(31)씨가 몰던 BMW 차량에서 불이 나 20여분 만에 진화됐다.

A씨는 불이 나자 황급히 대피해 인명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지만, 차량 엔진부분이 불에 타 소방서 추산 2700만원의 재산피해가 났다,

A씨는 소방당국에 "차량 조작장치가 작동되지 않고 구동장치 이상 알림경보가 떠 갓길에 세우자마자 보닛에서 불이 났다"고 진술했다.

A씨의 차량은 2011년형 BMW 750Li 가솔린 차량으로 리콜대상이 아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엔진 과열에 의해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신아일보] 고아라 기자

ara@shinailbo.co.kr
Tag
#BM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