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김동현, 천하의 UFC 선수도 긴장 시킨 함진아비들...누구길래?(살림하는 남자들2')
김동현, 천하의 UFC 선수도 긴장 시킨 함진아비들...누구길래?(살림하는 남자들2')
  • 이재원 기자
  • 승인 2018.09.12 1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 제공
사진=KBS 제공

'살림하는 남자들2' 김동현이 최강의 상대를 만났다. 데뷔 20년 차 내공을 지닌 배기성의 폭풍 지휘 아래 함진아비가 된 '자연인' 윤택까지 최강의 함지기들의 양보 없는 한 판 승부가 펼쳐질 예정.


이날 김동현과 송하율의 함을 책임진 멤버들은 '자연인' 윤택, 가수 배기성 등 그의 절친한 형들과 격투기 후배들로 하나 같이 만만치 않은 '함' 드림팀.

신부집에 가까워 지자 배기성은 우렁찬 성량으로 "함 사세요"를 고래고래 외쳤고, 윤택은 마른 오징어로 얼굴을 가린 채 못 말리는 실랑이를 벌이기 시작했다.

이들을 맞아 김동현도 꼼짝 못하는 포스 넘치는 처삼촌이 출동했지만, 함 지기들 역시 쉽게 공략당하지는 않았다. "우리가 갑이야"라고 외치며 들어갈 듯 말 듯한 익살스럽고 얄미운 밀당으로 애간장을 타게 만드는 등 시종일관 유쾌한 '함' 타이틀 매치를 예감케 했다.

'살림남2' 제작진은 "김동현 송하율 부부의 기쁜 함 맞이날, 요즘은 보기 힘들어진 '함진아비' 풍습이 펼쳐지며 그리운 추억과 따뜻하고 훈훈한 인간미를 느끼실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이런 가운데 김동현과 송하율은 패닉에 빠진 긴장된 표정을 짓고 있어 이들이 무사히 함을 받을 수 있을지, 또 이후 어떤 무시무시한(?) 일이 생긴 것은 아닐지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한편, 작년에 결혼한 새신랑 배기성은 김동현의 처갓집에서 굴욕을 두 번씩이나 당했다는 후문. 신부 어머니까지 뒤로 넘어가게 만든 그의 굴욕 2종 세트가 무엇인 지에도 관심이 폭발하고 있다.

김동현, 처삼촌 팀과 윤택, 배기성 등 최강의 '함벤져스'팀의 함을 둘러싼 양보 없는 맞대결로 재미를 더할 '살림남2'는 12일 저녁 8시 55분 KBS 2TV를 통해 방송된다.


jw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