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울진군, 메르스 대응 방역대책반 운영
울진군, 메르스 대응 방역대책반 운영
  • 강현덕 기자
  • 승인 2018.09.12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소 입구에 열 감지 화상카메라 설치

경북 울진군은 중동호흡기증후군(MERS) 확산에 대응하기 위해 군 보건소장을 반장으로 하는 '메르스 대응 방역대책반'을 구성·운영한다고 12일 밝혔다.

지난 8일 3년 만에 국내에서 메르스 환자가 발생해 정부가 감염병 위기 경보를 관심에서 주의 단계로 격상함에 따라 군은 지난 11일부터 역학조사팀, 행정지원팀, 의료자원관리팀, 진단관리팀, 접촉자관리팀 5개 팀을 구성했으며, 열 감지 화상카메라를 보건소 입구에 설치했다.

또한, 질병관리본부 긴급상황실과 경북도 메르스 방역대책반과 24시간 비상연락 체계를 유지하고, 울진군의료원, 울진경찰서, 울진소방서, 울진군의사회 및 약사회·울진교육지원청 , 안전재난건설과 등 관내 관계기관과 협조해 의심환자 발생 시 즉시 신고와 역학조사 지원, 군민에게 메르스 예방·홍보를 강화하는 등 민관합동체계를 구축했다.

박용덕 소장은 "중동지역 여행 시 메르스 예방수칙을 준수하고, 귀국 후 2주 이내 발열 또는 기침·콧물·호흡곤란 등 의심증상이 발생하면 즉시 군 보건소나 질병관리본부 콜센터 1339로 신고해 달라"고 말했다.

hdgan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