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인천-서울대, 드럼로봇 공동개발 등 업무협약 체결
인천-서울대, 드럼로봇 공동개발 등 업무협약 체결
  • 고윤정·박주용 기자
  • 승인 2018.09.12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차 산업혁명 기술 활용 로봇산업 육성

인천시와 서울대학교는 로봇기술과 예술을 융합한 로봇문화를 확산함으로써 로봇랜드의 성공적 추진과 국내 로봇산업 육성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시와 서울대는 12일 4차 산업혁명 기술을 활용하여 로봇산업 육성 및 로봇랜드 활성화를 위해 청라 경제자유구역에 위치한 로봇랜드 로봇타워에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업무협약의 주요내용은 이달 말 서울대학교 예술과학센터가 인천로봇랜드에 입주해 공연용 로봇콘텐츠인 드럼로봇을 개발하는 것으로써, 11월초부터 로봇타워 1층에서 시민들을 대상으로 로봇과 예술의 조화를 체험할 수 있도록 한다.

향후 서울대는 로봇랜드 내 체험형 공익시설을 포함한 로봇콘텐츠에 대한 기획 및 자문, 공동개발 등에 대해 지속적인 협력을 해 나갈 예정이다.

박남춘 시장은 “서울대학교는 세계적인 명문대학으로 국내 다른 지자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도움을 받고 싶어하는 기관으로, 이번 서울대학교와 로봇분야에서 협력을 하게 된 점은 인천입장에서 큰 기회가 될 것이며, 특히 4차 산업혁명시대 로봇의 중요성이 점차 커지고 있는 만큼 예술과의 융합을 통해 시민들이 로봇기술을 배우고,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많이 만들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재 인천 로봇랜드 조성 사업은 지난해 7월 1단계 사업인 로봇타워 및 로봇R&D센터를 준공해 85%의 입주율을 보이고 있으며, 2단계 사업에 대하여는 수익시설을 확대하는 테마+산업중심의 단계적 개발방식으로 조성실행계획을 변경해 산업통상자원부에 승인을 취득할 계획이다.

[신아일보] 인천/고윤정·박주용 기자

yjgo@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