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진주시, 지진 안전 주간캠페인·지진 대피훈련 실시
진주시, 지진 안전 주간캠페인·지진 대피훈련 실시
  • 김종윤 기자
  • 승인 2018.09.12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진 행동요령·옥외대피소 위치 집중 홍보
(사진=진주시)
(사진=진주시)

경남 진주시가 경주지진 발생 2년째를 맞아 지난 10일 오전 8시에 진주시청 네거리 등 시내 일원에서 지진대비 국민행동요령 홍보 캠페인을 전개한데 이어 12일 공공청사와 민간시설을 대상으로 지진대피훈련을 실시했다.

진주시는 지진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기 위해 지난 10일 진주시청 및 공단네거리 일원에서 지진발생시 행동요령’과 ‘우리집 지진 대비 체크리스트등 홍보물을 시민들에게 배부했다.

또 12일은 실제 지진대피요령을 체득하기 위해 진주시청을 비롯한 전 읍면동 청사에서 지진 대피훈련을 실시했고, 민간시설인 평거동 소재 대형할인마트에서 직원들과 이용객을 대상으로 지진대피 시범훈련을 실시했다.

시는 지진 대비책으로 가정내 안전한 대피공간 확보, 떨어지기 쉬운 물건 고정, 가스·전기 점검, 비상용품 준비 및 보관장소 확보와 지진 발생 시 행동 요령으로 튼튼한 탁자 아래 들어가 몸을 보호 할 것, 가스와 전기를 차단하고 문을 열어 출구를 확보할 것, 계단을 통해 밖으로 대피할 것, 운동장이나 공원 등 넓은 공간으로 대피 할 것 등을 강조했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지진은 예보가 어려운 만큼 지진 발생 시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반복된 훈련과 교육이 중요하다”며" 시민들이 지진 발생시 침착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지진 행동요령 및 주거지 주변 옥외대피소 위치 등을 사전에 숙지해 줄 것과 그러한 대피 매뉴얼이 우리 몸에 숙달 될 수 있는 실질적인 훈련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한편 지진 안전 주간은 행정안전부가 2016년 9월 12일 발생한 경주 지진을 계기로 지진에 대한 국민의 경각심을 고취하고 안전의식을 함양하기 위해 2017년부터 지정 운영되고 있다.

[신아일보] 진주/김종윤 기자

kyh7019@chollian.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