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해남군, 추석 연휴 비상진료 계획 수립
해남군, 추석 연휴 비상진료 계획 수립
  • 김영민 기자
  • 승인 2018.09.11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석 당일 보건소 내과 진료 등 비상진료 체제 유지

전남 해남군은 추석 연휴 기간인 오는 22일부터 26일까지 비상진료 계획을 수립하고, 의료 공백 없는 명절나기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우선 지역응급의료기관인 해남종합병원, 해남우리종합병원과 응급의료시설인 우석병원 등 응급실이 있는 병원에서는 24시간 비상진료 체계를 유지하고, 응급실 전담의사를 지정, 진료를 실시할 계획이다. 또 연휴기간 중 10월 4일, 추석 당일에는 보건소에서 내과 진료를 실시해 환자 발생 시 신속히 대응할 수 있도록 대비하고 있다.

기타 병·의원 및 보건소, 보건지소, 보건진료소는 권역별로 근무일을 지정·운영하고, 휴일 지킴이 약국도 당번제로 운영하게 된다. 특히 의료취약 지역 주민들의 의약품 구입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관내 17개 보건진료소에 안전상비 의약품을 비치하고, 24시간 운영하는 편의점 39개소에서도 의약품을 판매하고 있다.

보건소에는 진료대책상황실이 설치돼 관내 의료기관 및 약국 등 진료일정을 안내하는 한편 대형 사고에 대비한 비상연락체계를 유지, 구급차 동원과 환자수송에도 차질이 없도록 할 계획이다.

응급관련 안내·상담·지도 및 진료기관 안내가 필요한 경우에는 응급의료정보센터 홈페이지 및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응급의료 정보제공)을 이용하면 당직의료기관과 휴일지킴이 약국을 실시간 안내 받을 수 있다.

ym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