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양구군, 한전 양구지사와 복지 사각지대 발굴 업무협약
양구군, 한전 양구지사와 복지 사각지대 발굴 업무협약
  • 김진구 기자
  • 승인 2018.09.11 1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체결식… 한전 전력매니저의 가정방문형 업무 활용
양구군청 전경(사진=양구군 제공)
양구군청 전경(사진=양구군 제공)

이 협약은 군이 한국전력공사(이하 한전) 소속 전력매니저(검침·송달)의 가정방문형 업무를 활용해 어려운 주민들을 발굴하고 지원할 수 있는 ‘복지 사각지대 위기가구 상시 발굴체계’를 운영하게 됨으로써 복지안전망 구축에 일조하게 된다.

협약 내용을보면 한전 양구지사는 본 업무를 수행하면서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살펴보고, 복지 사각 지대 위기가구 발굴에 노력하며, 대상자 신고에 적극 협력한다.

양구군은 협약기관으로부터 통보받은 위기가구 대상자에 대해 가능한 모든 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한다는 업무협약이다.

군은 발굴되는 복지 사각지대 취약계층에 대해 사회복지사를 활용해 이들의 불편을 해소하도록 노력하고, 유관기관과 합동으로 봉사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협약 체결을 통해 군은 한전의 정기적인 고객 방문업무를 활용해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을 적기에 발굴하는데 큰 도움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rlawlsrn57@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