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전북대병원, '아나바다 사랑의 바자회' 개최
전북대병원, '아나바다 사랑의 바자회' 개최
  • 송정섭 기자
  • 승인 2018.09.09 14:58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부 생필품 전시판매·수익금 소외층 진료비 지원
전북대병원은 지난 7일 ‘2018년 아나바다 사랑의 바자회’를 개최했다. (사진=전북대병원)
전북대병원은 지난 7일 ‘2018년 아나바다 사랑의 바자회’를 개최했다. (사진=전북대병원)

전북대학교병원은 지난 7일 지하1층 모악홀 앞 복도에서 아름다운 소비문화 정착과 의료소외계층을 위한 ‘2018년 아나바다 사랑의 바자회’를 개최했다고 9일 밝혔다.

전북대병원 간호부 주관으로 열린 이번 바자회에서는 병원 내 간호부 소속 간호사들이 기부한 의류와 그릇, 신발, 도서, 생활용품 수천점이 병원 직원은 물론 내방객들의 큰 호응 속에 판매됐다.

간호부에서는 이날 판매수익금은 병원에서 치료받고 있는 의료소외계층의 진료비 지원을 위해 기부할 예정이며, 판매 후 남은 물품은 나눔 실천운동을 펼치고 있는 ‘아름다운가게’에 기증하겠다고 밝혔다.

김수정 간호부장은 “나눔 실천운동을 위해 생활용품을 기부해준 간호사를 비롯해 행사에 동참해준 병원가족 및 내원객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이번 행사가 자원의 소중함을 되새기고 소외계층과 함께하는 뜻 깊은 자리가 될 수 있도록 판매수익금을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용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swp2072@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lemfdlskwkfgo 2018-09-09 17:18:33
응급실에서 사람이 죽어가는데도 쳐다도 안보고 의사 언제 오냐고 물어보면 눈치주고 이거 꼽고 저거 꼽고 하루를 방치해놓고 니들은 이런걸 하고 싶냐? 니들 맡겨진 일이나 잘하면서 이런걸 해야지 간호사면서 환자는 뒷전이고 이런식으로 노닥거리는게 즐겁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