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국립공원위원회, '흑산공항 종합토론회' 개최
국립공원위원회, '흑산공항 종합토론회' 개최
  • 박한우 기자
  • 승인 2018.09.09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국립공원위원회)
(사진=국립공원위원회)

환경부 국립공원위원회는 7일 정부서울청사 별관 3층 외교부 국제회의실에서 흑산공항 종합토론회를 개최했다고 9일 밝혔다.

서울지방항공청 공항시설 이보영 국장과 국립공원을 지키는 시민의 모임 윤주옥 공동대표가 발제했다.

그 다음으로는 사업자 추천 3명과, 환경단체 추천 3명이 지정토론을 했다. 사업자 추천으로는 박우량 신안군수, 도서 섬지역 자문위원단 윤미숙 위원, 유신 오기석 상무가 선정됐다.

환경단체 추천으로는 황해섬네트워크 섬보전 장정구 센터장, 전남환경운동연합 최송춘 의장, 상지대학교 조우 교수가 선정돼 지정 토론 시간을 가졌다.

마지막으로 방청석 발언에는 신안군 대표 찬성주민과 환경단체, 일반국민들이 전문가 및 관계기관자들과 질의응답, 자유발언, 토론 시간을 가졌다. 좌장인 공원위원회 전재경 위원의 마무리 발언과 함께 폐회됐다.

이번 토론회에서 신안군은 경제성, 안전성, 환경성 문제에 대한 충분한 검토 자료와 주민소득과 경제 활성화 방안을 연구 제시했다.

신안군 관계자는 "오는 19일 열릴 흑산공항 건설 재심의 통과를 위해 남은 시간동안 건설반대의 의견수렴 청취 및 전략적 대응을 준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hwpark@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