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대전문화재단, 직무대행 정해교대표이사‘2017 대전문예연감’발간
대전문화재단, 직무대행 정해교대표이사‘2017 대전문예연감’발간
  • 정태경 기자
  • 승인 2018.09.08 1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문화재단 직무대행 정해교대표이사는 지난해 대전지역의 문화예술 분야의 전반적인 활동을 기록한 ‘2017 대전문예연감’을 발간하여 재단의 문화예술정책 및 지원활동을 포함하여 지난 한 해 동안 대전 지역의 주요 문화예술 단체(개인)가 진행한 공연, 전시, 행사 등 문화예술 전반의 활동사항을 7개의 분야로 나누어 수록했다.

2010년부터 매년 발간되고 있는 대전문예연감은 지역의 문화예술 활동 현황을 통해 한 해 동안의 흐름을 살펴보는 목적으로 2010년부터 매년 발간되고 있으며, 지역의 문화예술 활동 건(횟)수를 3개월간 집중적으로 조사하여 문화예술의 기초자료로 활용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보완해 나가고 있다.

특히 올해는 조사 분류 체계를 새롭게 함으로써 짜임새를 더하고, 일러두기 내용을 추가하여 이해의 폭을 높이고자 노력하였다. 수록된 분류체계는 ▲ 문학 ▲ 시각예술 ▲ 공연예술 ▲ 전통예술 ▲ 문화일반 ▲ 문화예술교육과 더불어 국가문화정책에 맞춰 ▲ 생활문화 분야를 신규로 수록하였으며, 공연예술의 경우 음악, 무용, 연극을 세부 분야로 나뉘어 개별 편람 하였다.

‘2017 대전문예연감’은 대전문화재단 홈페이지 내 자료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아일보] 대전/정태경 기자

taegyeong3975@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