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정글의 법칙' 男 그룹 멤버의 반전 잠버릇...강남이 방송 도중 폭로한 '이것'
'정글의 법칙' 男 그룹 멤버의 반전 잠버릇...강남이 방송 도중 폭로한 '이것'
  • 이재원 기자
  • 승인 2018.09.07 2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S 제공
사진=SBS 제공

 

정글에서의 첫 날밤을 보내고 아침 해가 뜨기도 전에 기상한 강남은 '잘 잤냐'는 제작진의 질문에 잠을 설친 모습으로 "코 골고 이 가는 분이 있는데, 지옥이에요"라며 지난 밤의 악몽을 폭로했다.

밤새 강남을 괴롭힌 범인은 다름 아닌 신화의 에릭이었던 것. 평소의 완벽한 비주얼로는 쉽게 연상되지 않는 잠버릇이 도대체 어느 정도인지 궁금증을 자아낸 반면 '에릭은 코 고는 모습까지도 멋있다'고 전해져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강남의 폭로를 알지 못한 채 기상한 에릭은 해맑게 웃으며 "못 잘 줄 알았는데 잘 잤다"며 정글 체질임을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코를 골고 이를 갈아도 멋있다는 '퍼팩트맨' 신화 에릭의 깜짝 반전 잠버릇은 7일 금요일 밤 10시 SBS '정글의 법칙 in 사바'에서 공개된다.


jw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