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마성의 기쁨' 송하윤, 사망사건에 연루돼 소환 조사 받는다...왜?
'마성의 기쁨' 송하윤, 사망사건에 연루돼 소환 조사 받는다...왜?
  • 김지영 기자
  • 승인 2018.09.06 2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N제공
사진=MBN제공

배우 최진혁, 송하윤 주연작 ‘마성의 기쁨’이 여주인공 주기쁨(송하윤 분)의 추락 이유와 기억을 잃은 공마성(최진혁 분)의 사연을 전하며 본격적인 스토리를 시작한다.

6일 방송되는 MBN 드라맥스 수목드라마 ‘마성의 기쁨’ 2회에서는 1회에서 동료 배우 민형준 사망사건에 연루돼 소환 조사를 받는 주기쁨의 모습이 그려진다.

포토라인에 선 주기쁨의 표정을 통해 사태의 심각성을 알 수 있다. 이후 쇼핑몰을 운영하며 생활력 강한 모습을 보이는 주기쁨이지만 매번 쇼핑몰 댓글창에 달리는 악플을 보며 아픈 마음을 쓸어내려야 했다.

공마성은 주기쁨과 우연한 만남 이후 가끔씩 떠오르는 알 수 없는 기억 때문에 괴로워한다. 끊임없이 메모를 하며 기억의 조각을 맞추려 하지만 도무지 생각이 나지 않는다. 결곡 공마성은 다시금 기발한 방법으로 주기쁨과 만남을 성사시킨다.

공마성은 자신의 주치의이자 신경과 전문의인 윤박사(김민상 분)과 면담을 통해 잃어버린 기억을 찾으려 한다. 윤박사 역을 맡은 김민상은 최진혁의 전작인 ‘터널’에서 살인자와 형사로 만나 치열한 싸움을 벌였던 콤비 때문에 과연 ‘마성의 기쁨’ 에서는 두 사람이 어떤 호흡을 보여줄지 관심이 쏠린다.

한편 신데렐라 기억장애를 앓는 남자 ‘공마성’(최진혁 분)과 누명을 쓰고 나락으로 떨어진 톱스타 ‘주기쁨’(송하윤 분)의 황당하지만 설레고 낮설지만 아름다운 사랑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로 오늘(6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jy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