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썰전' 하태경 이준석, 홍준표 정계 복귀에 대해 날선 언급...'8.27 부동산 대책의 영향'까지
'썰전' 하태경 이준석, 홍준표 정계 복귀에 대해 날선 언급...'8.27 부동산 대책의 영향'까지
  • 이재원 기자
  • 승인 2018.09.06 2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JTBC 제공
사진=JTBC 제공

'썰전' 바른미래당 최고 위원으로 선출된 하태경, 이준석이 출연한다.

최근 SNS를 재개한 홍준표 전 대표에 대해, 일각에서는 정계 복귀에 힘을 싣기 위한 사전 작업으로 풀이된다는 평가가 있다.

이에 대해 하태경 최고위원은 “요즘 한국당에 김병준 비대위원장이 별 재미가 없다. 홍준표 전 대표가 재밌는 막장 드라마 주인공 느낌이라 언론에서 이걸 이슈로 만드는 것이다. (그러나) 제가 권하는 것은 좀 쉬셔야 된다. 홍 전 대표는 정치적인 재능이 뛰어난 분인데, 정치 방식이 지금 시대랑은 안 맞는다”고 평가했다.

그러자 박형준 교수는 “사실 김병준 위원장 입장에서 홍준표 전 대표 문제를 어떻게 할 것인가 (결정해야한다) 그러나 지금은 그걸 피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김구라는 “두 사람이 일촉즉발로 한번 붙게 될 날이 곧 온다는 얘기인가요?”라고 질문했다.

그러자 박형준 교수는 “홍준표 대표가 치고 나오면, (한국당에) 전운이 감돌 수 있다. 그러니까 김병준 비대위가 성공 하느냐 못 하느냐는, 한국당 ‘올드보이’들이 당 대표 선거에 나오느냐 못 나오느냐에 달려있다고 본다“고 마무리했다.

한편, ‘정치권 핫이슈’와 ‘8.27 부동산 대책의 영향’ 등에 대해 이야기 하는 이번주 JTBC ‘썰전’은 9월 6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jw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