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예천군,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공모 100% 선정
예천군,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공모 100% 선정
  • 장인철 기자
  • 승인 2018.09.06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초생활 거점육성 등 7개… 사업비 102억원 확보

경북 예천군은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한 2019년 일반농산어촌개발 사업 공모에 7건을 신청해 모두 선정돼 총사업비 102억원을 확보했다고 6일 밝혔다.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은 농촌지역의 주민 소득과 기초생활 수준을 높이고, 계획적인 개발을 통해 농촌의 인구유지 및 지역특화 발전을 도모하는 사업으로 국비 지원율이 70%에 달해 지자체의 선호도가 높고 경쟁이 치열한 사업 중 하나이다.

군은 이번 공모를 위해 지난해부터 해당지역 마을 주민들과 함께 농촌현장포럼, 리더교육, 마을 가꾸기 사업 등 주민역량을 강화하고 예비계획을 수립하여 지난 2월 경상북도, 3월 농림축산식품부 평가 등 전문가들의 세부적인 심사 과정을 거쳐 이번에 선정됐다.

기초생활 거점육성사업으로 선정된 은풍면과 호명면은 4년간 지구별로 40억원의 사업비로 면소재지 교육.문화.복지 등 서비스 기능 확충 및 네트워크 구축을 통해 배후마을에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마을 만들기 사업에 선정된 효자면 두성리, 감천면 장산1리, 보문면 신월1리, 풍양면 우망1리는 마을별로 5억원이 지원돼 특색 있는 자원을 활용하여 마을 경관을 아름답게 가꾸고 공동체 활성화와 복지 수준 향상으로 삶의 질을 높인다.

여기에 공무원 및 주민의 역량강화 추진을 위한 ‘시군 역량강화’ 사업비 2억원도 확보했다.

군 관계자는 “이번 공모사업의 선정 결과는 주민과 군이 합심하여 주인의식을 가지고 지역을 발전시키기 위해 노력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경북의 중심! 도약하는 예천!’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icjan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