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중랑구, ‘망우역사문화공원 인문학길 역사탐방’진행
중랑구, ‘망우역사문화공원 인문학길 역사탐방’진행
  • 김두평 기자
  • 승인 2018.09.06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향토문화해설사와 함께 근현대 유명인사의 묘역 순례
(사진=중랑구)
(사진=중랑구)

서울 중랑구는 오는 8일 학생, 학부모, 성인 등 120명을 대상으로 ‘망우역사문화공원 인문학길 역사탐방’을 진행한다고 6일 밝혔다.

망우역사문화공원은 3·1운동을 주도한 만해 한용운 선생을 비롯해 위창 오세창, 호암 문일평 등 수많은 독립 열사와 애국지사, 우리 근현대사의 역사적 위인 50여 명이 잠들어 있는 역사적 가치를 지닌 곳이다. 이 중 독립지사 8명의 묘소는 등록문화재로 지정됐을 만큼 그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이에 구에서는 지역 청소년들과 구민들에게 지역의 소중한 문화자원을 알리고, 역사문화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자 역사탐방 프로그램을 꾸준히 진행해 왔다.

이번 행사는 망우묘지공원 내 애국지사와 문화예술인의 묘역을 이은 인문학길을 따라 한용운, 방정환, 지석영, 이중섭 등 공원에 안장된 근현대사의 유명 인사들의 묘역과 연보비를 탐방하는 것이다.

특히 향토문화해설사가 동행해 그들의 생애와 업적, 당대의 역사와 문화에 대해 자세한 설명을 들려준다. 또한 묘역 주변 쓰레기 줍기, 비석 닦기 등의 자연정화활동도 함께 진행 해, 참가자에게 자원봉사시간 3시간을 준다.

류경기 구청장은 “망우역사문화 공원은 역사와 문화가 살아 숨 쉬는 중랑구의 소중한 문화자산”이라며 “이번 프로그램들을 통해 지역 청소년들과 구민들이 우리 지역의 소중한 문화자원에 대해 배우고, 그 가치를 느낄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dp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