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엄용수 교통사고, 피해자 아닌 가해자로 입건...다행히도 음주사고는 아니였다
엄용수 교통사고, 피해자 아닌 가해자로 입건...다행히도 음주사고는 아니였다
  • 진용훈 기자
  • 승인 2018.09.05 1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 제공
사진=KBS 제공

코미디언 엄용수가 자신이 거주하는 아파트 주차장에서 운전하다 경비원 2명을 치어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입건됐다.

5일 서울 동작경찰서에 따르면 엄씨는 이날 오전5시께 서울 동작구 대방동의 한 아파트 단지에 미니밴을 몰고 들어오던 중 주차돼 있던 차량을 들이받고 나서 150m를 더 가다 다른 차량 2대와 잇따라 부딪쳤다. 이후 엄씨의 차량은 순찰 중이던 경비원 2명을 들이받고 나서야 멈춰 섰다. 경비원들은 가벼운 상처를 입고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yhji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